Follow

📰 아베 내각 지지율 27%로 추락…2차 집권 후 최저 수준 근접 

검찰청법을 따르지 않고 국가공무원법을 적용해 구로카와 검사장의 정년을 올 2월 초부터 6개월간 연장해 준 것의 책임 소재를 놓고는 아베 총리와 모리 마사코(森雅子) 법무상 모두에게 있다는 응답이 47%, 아베 총리에게 있다는 답변이 28%를 차지했다.

naver.me/GpPv6bS8

Sign in to participate in the conversation
Twingyeo (트잉여)

Twingyeo(트잉여)는 한국어 사용자를 위한 Mastodon 인스턴스입니다.